ASTRO  

ASTRO第二張迷你專輯《Summer Vibes》第三首歌曲

(翻譯為練習用,僅供參考,若有錯誤歡迎指出)


 

밤새워 울었어 처음 이별해서

經歷了初次的離別 我徹夜哭泣著

생각한 것보다 훨씬 더 많이 아팠어

比我想像中還要痛得多

모든 사람들이 이별하고 또 아플까

每個人經歷離別時都這麼痛嗎

나만 그런 걸까?

還是只有我這麼痛呢

너무 어려서 그런 걸까?

是因為我年紀還太小嗎

 

시간이 더 지나고 눈물도 말라 가고

眼淚隨著時光流逝 逐漸乾涸

너 없는 하루도 익숙해져가

也漸漸習慣沒有妳的日子

우연히 널 만났어 자연스레 웃었어

偶然相遇時 我自然地笑了

조금은 내가 어른이 된 걸까

這代表我有那麼一點成長了嗎

 

아파도 참을만했던 건

即使很痛還是忍受著

그 이유 바로 너라는 걸

原因就是妳啊

오늘도 나 너 땜에

今天的我仍然因為妳

울고불고 아파하고

哭著 鬧著 痛苦著

슬퍼도 웃을 수 있는 건

即使傷心還是能微笑

그만큼 성장한다는 것

我的確成長了

잊지 마 내가 너를

請不要忘記

많이 좋아했다는 걸

我曾經如此喜歡妳

 

아무리 생각 안 난다고

無論我如何騙自己說已經忘記了 

자기 합리화를 시켜봐도

即使這樣自我催眠把一切合理化

나는 너만 생각하는 걸

我還是只想著妳

어떻게 보면 하루도 안 빼먹고

一天都不落下的 

너와 연락하게 된 것도

想要和妳聯絡

나는 너밖에 안 보인다는 거

我眼中只看得見妳

앞으로 보고 싶고 힘들겠지만

雖然會飽受思念之苦

다 잊혀지겠지 하며

想著「會忘記的吧」

난 아무렇지 않은 척 지내겠지

就能若無其事地過下去

그렇게 너란 존잰 내게

妳的存在對我來說

성장통처럼 아팠고

就如同成長痛一般

난 그만큼 성장하고 잠시 잊겠지

痛過、成長之後就會忘記吧

 

솔직히 지금까지 괜찮은척한 거야

其實到目前為止 我的泰然都只是假裝

그래도 조금 더 노력해볼게

但我會再努力看看

손잡고 걷던 길을 나 혼자서 걸어가

一個人走我們曾牽著手走過的路

그만큼 내가 커간다는 걸까

這代表我有那麼一點成長了嗎

 

아파도 참을만했던 건

即使很痛還是忍受著 

그 이유 바로 너라는 걸

原因就是妳啊

오늘도 나 너 땜에

今天的我仍然因為妳 

울고불고 아파하고

哭著 鬧著 痛苦著

슬퍼도 웃을 수 있는 건

即使傷心還是能微笑

그만큼 성장한다는 것

我的確成長了

잊지 마 내가 너를

請不要忘記 

많이 좋아했다는 걸

我曾經如此喜歡妳

 

더 많이 잘해주지 못해서

沒能對妳更好 

끝까지 너의 곁에서

沒能在妳身邊待到最後

나 자리를 지키지 못 해서

沒能守護好這個位置

미안해

對不起

난 행복했어

我真的曾經幸福過

고마워 내게 알려줘서

謝謝妳讓我知道這一點

 

우리가 많이 어리다고

並不是因為我們年紀太小 

쉽게 생각했던 건 아니야

而把一切想得太簡單

오늘도 나 너 땜에

今天的我仍然因為妳 

울고불고 아파하고

哭著 鬧著 痛苦著

슬퍼도 웃을 수 있는 건

即使傷心還是能微笑

그만큼 성장한다는 것

我的確成長了

잊지 마 내가 너를

請不要忘記 

많이 좋아했다는 걸

我曾經如此喜歡妳

 

한 번쯤 다시 돌아오겠지

「至少會回頭看一次吧」 

난 믿었지만

即使我是如此相信著

넌 자꾸 멀어져 가네 점점

妳仍然逐漸離我遠去

노래가 끝나면

這首歌結束時

너와의 기억 아주 잠시만 잊을래

我會淡忘我們的回憶

잊혀져 가라 점점

希望能逐漸忘記

 


 

第一次聽這首歌時,湧上心頭的第一種情緒是「心酸」

 

其實我完全不認識ASTRO,只知道他們大概的年齡

我聽歌很隨興,就是打開YouTube 隨便播

這首歌前奏一出來我就有種一見鍾情的感覺

老實說配樂一直讓我想到西洋老歌XD

 

旋律跟節奏其實不是那麼典型的抒情歌

用少年的嗓音唱出疑惑、心碎以及被迫成長的無奈

卻還是感謝對方、說著「我曾經幸福過」

彷彿能感受到少年受了傷仍然為對方著想的、單純的美好

 

又心酸又美好,是一首矛盾的歌啊

 

文章標籤
創作者介紹
創作者 貝蒂 的頭像
貝蒂

Violette Lullaby

貝蒂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